• 모두의라이더 가입후 가입인사작성시 +500포인트를 지급합니다. 포인트는 "모두의라이더" 활동에 사용이 가능합니다. 일주일 동안 열지 않기
  • 목록
  • 아래로
  • 위로
  • 검색

배달 오토바이 절도 기승…직접 찾아 나서기도 / KBS 2022.06.29.

모두의라이더 모두의라이더
18 0 0
유튜브주소 https://youtu.be/cQSh9Gvmrv4

 

 

[리포트] 

 

남성 두 명이 오토바이 대여점 앞에 서 있는 배달 오토바이에 다가갑니다.

 

 핸들 주변을 만지는가 싶더니 시동을 켜고 그대로 달아납니다.  

 

[오토바이 도난 피해업주 : "(숨겨둔) 오토바이 열쇠를 어떻게 찾아서 시동을 걸어서 훔쳐간 상황이 된 거고요. 없어진 것을 확인한 다음에 신고하게 된 거죠."]

 

 다세대 주택 주차장에도 한 남성이 배달 오토바이에 오르더니 그대로 타고 가버립니다.

 

 음식을 배달하느라 열쇠를 꽂아둔 채 잠시 세워둔 오토바이도 표적이 됐습니다.

 

 오토바이를 잃어버린 배달 노동자들은 당장 생계가 막막합니다.

 

 일감을 받을 수 없는 데다 배달용으로 빌린 오토바이에 대해 배상까지 해야 하기 때문입니다.

 

[배달 노동자/오토바이 절도 피해 : "돈(대여료)이 하루에 2만 5천 원씩 빠져나가는데 저는 일을 못 하고 있는 거예요. 이 일을 하고 있는 거라서 다른 일을 하기에도 뭐하고…."]

 

 답답한 마음에 배달 노동자들이 SNS를 통해 도난당한 오토바이 사진을 공유하며 직접 나섰고, 결국, 오토바이 한 대를 찾아냈습니다.

 

[김지현/오토바이 대여·수리점 대표 : "현장을 돌고 있는 기사들에게 (사진을) 보냈습니다. 그랬더니 '비슷한 오토바이가 중리동 모 모텔에 있다, 비슷한 것 같으니 확인을 해달라'고 제보가 들어왔고…."]

 

 하지만 분실한 오토바이를 되찾는 건 드문 일입니다.

 

 훔친 오토바이는 대부분 쓰다 버리거나  분해해 팔아버리는 경우가 많아  배달 노동자들의 마음만 타들어 가고 있습니다.

 

 KBS 뉴스 백상현입니다.

 

 촬영기자:신유상

 

▣ KBS 기사 원문보기 : http://news.kbs.co.kr/news/view.do?nc...

 

▣ 제보 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 이메일 : kbs1234@kbs.co.kr

 
신고공유스크랩

댓글 0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