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모두의라이더 가입후 가입인사작성시 +500포인트를 지급합니다. 포인트는 "모두의라이더" 활동에 사용이 가능합니다. 일주일 동안 열지 않기
  • 목록
  • 아래로
  • 위로
  • 검색

뉴스 배달비 천 원, 배달 시간 15분 ... 이미 거리 등장한 '이 로봇' / [오목교 전자상가 EP.97]

모두의라이더 모두의라이더
21 0 0
유튜브주소 https://youtu.be/TcX-ePJ41To

 

 

배달비가 올라 음식 주문이 무섭다'는 이야기 많이 들어보셨죠? 시간이 갈수록 소비자가 생각하는 적정 배달비와 실제 내야만 하는 배달비의 간극은 점차 벌어지고 있습니다. 그런데 국내 한 스타트업 기업에서 배달비를 단돈 1천 원만 받고 운영 가능한 자율주행 로봇을 내놨습니다. 이 기업은 삼성전자의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인 'C랩 아웃사이드'에도 선정될 정도로 높은 기술력과 현실성을 갖췄다고 평가받는데요, 대체 어떻게 이런 일이 가능한 걸까요? 해답을 찾기 위해 로봇 '뉴비'를 만났습니다. 영상을 통해 뉴비가 만들 배달 시장의 미래를 확인해보세요!

 

00:00 인트로

00:38 자율주행 배달로봇, '뉴비' 등장!

01:51 뉴비를 몸으로 길막하면 어떻게 되나요?

02:02 뉴비 앞에 '강아지'가 갑자기 나타나면?

03:39 그럼 강제로 열려고 하면.. 막을 수 있나요?

04:46 하지만 단점도 있습니다

05:31 뉴비가 '천 원'에 배달이 가능한 이유

06:19 현재 바로 사용가능한 건가요?!

07:57 의외로 '이게' 제일 큰 문제입니다. 

09:00 배달비 1,000원으로 픽업하는 그날까지

 

중간에 삽입된 게임 음악은 넥슨의 카트라이더 BGM입니다

신고공유스크랩

댓글 0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